메인 배너

사회복지 예술문화 교육
해피맘소식
사단법인 ‘해피맘’ ㈜행복한과 MOU 체결

사단법인 ‘해피맘’ ㈜행복한과 MOU 체결기사승인 [2021-04-01 16:55]해피맘01일 서울 서초구 사단법인 해피맘 본부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조태임 해피맘 회장(오른쪽)과 정승원 ㈜행복한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제공 = 사단법인 해피맘 간호·간병 등 일자리 창출 기대아시아투데이 박병일 기자 = 사단법인 해피맘 총본부·세계부인회 총연합(회장 조태임)은 1일 해피맘 본부 4층 회의실에서 ㈜행복한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이번 MOU를 추진한 사단법인 해피맘·세계부인회는 여성의 일자리 창출과 창업 지원을 위해 간병이나 아이돌봄·가사도우미 등의 전문적인 교육을 받고 자격증을 취득하게 하는 일을 해피맘아카데미를 통해 진행하고 있다. 전국적으로 3000여 명 이상의 여성들이 교육생으로 배출돼 자긍심을 가지고 경제적으로 자립하고 사회에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돕고 있다. 사단법인 해피맘 소속 해피맘아카데미는 △간호·간병 △아이돌봄 △가사도우미 △산후조리 및 식품안전관리사 △노인복지상담사 △학교폭력상담사 △한국어문해교육전문가 △반려동물종합관리사 등 자격증 취득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경력 단절 여성 및 취업을 원하는 많은 사람들이 일자리를 찾아갈 수 있도록 교육을 하는 전문교육기관이다. 이번 MOU를 통해 사단법인 해피맘은 간호·간병 교육을 받은 전문교육생들이 보호자 대신 동행해 줄 예정이며, ㈜행복한과 고용창출을 위해 서로 협력할 예정이다. 또한 병원에 입원해 있거나 진료 등을 통해 집을 비운 사이에 혼자 남은 반려동물들을 케어하는 펫 서비스도 확대해 반려시장에서의 고용 창출 또한 계획하고 있다.조태임 해피맘 회장은 “다문화지부·조선족지부·특별지부 및 전국 17개 시도지부의 회원들이 해피맘 아카데미를 통해 자격증을 취득해 자기 분야에서 부족함이 없는 전문인으로서 사회에 나가고 취업 등을 통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며 “㈜행복한과 함께 자격증을 취득한 여성들이 취업을 지속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박병일 기자 bipark@asiatoday.co.kr  https://www.asiatoday.co.kr/view.php?key=20210401010000807  

21-04-02
해피맘, 아시아투데이, 링코제일 전략적 업무 제휴 체결

아시아투데이-링코제일-해피맘 전략적 업무 제휴 체결기사승인 [2021-03-11 16:16]아시아투데이-링코-해피맘 업무 제휴 협약식10우종순 아시아투데이 대표이사 부회장(오른쪽)과 조태임 해피맘 회장(가운데), 최종태 링코제일 대표이사가 11일 서울 여의도 인영빌딩 아시아투데이 본사에서 전략적 업무 제휴를 맺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정재훈 기자 hoon79@  아시아투데이 안소연 기자 = 아시아투데이와 링코제일, 해피맘이 전략적 업무 제휴를 맺고 향후 공동으로 진행하는 사업 및 활동해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11일 서울 여의도 인영빌딩 아시아투데이 본사에서 3사는 이같은 내용에 합의했다. 업무 제휴 부문은 온라인몰 ‘아투몰’ 사업 및 국내외 사업 추진을 위한 공동 기획 및 영업, 연계되는 사업 및 신규 기획 공동 사업, 공동으로 진행하는 사업을 통한 수익 일부를 해피맘을 통해 사회환원 및 기부다. 링코는 국내 대표적인 사무용품·산업·패션 디자인 MRO 전문 기업으로 기업 맞춤몰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제휴를 통해 링코의 기업 통합구매 서비스를 ‘아투몰’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 해피맘은 행복한 가정·행복한 나라·행복한 세계를 만들기 위한 ‘해피맘 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해피맘 운동을 통해 전 세계적으로 여성들이 힘을 합쳐 폭력 없고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우종순 아시아투데이 대표이사 부회장은 이날 환영사를 통해 “오늘 협약식은 아시아투데이와 우리나라 대표 MRO 전문기업 링코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협력을 약속하는 자리이며, 국내외 여성들의 지위 향상을 위해 활동하시는 조태임 해피맘 회장이 함께 해주셔서 의미가 크다”고 전했다. 이어 “오늘 협약식으로 세 회사의 발전은 물론 다문화 가정과 소외계층에서 가정 폭력에 노출된 아이들을 함께 도울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면서 “다양한 분야에서 윈-윈하면서 미래지향적으로 발전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안소연 기자 asy@asiatoday.co.kr https://www.asiatoday.co.kr/print.php?key=20210311010007486 

21-03-11
여러분의 후원이 큰 힘이 됩니다.
  • 고객센터 번호안내

    고객센터 번호안내

    1577-6576

    상담시간 안내

    상담시간안내

    평일 09:00~18:00 / 점심 : 12:00~01:00
    주말 및 공휴일은 휴무입니다.
  • 오시는길 해피맘 연혁 해피맘 정관